교육 Education

칼리지 유니버시티

Home / 칼리지 유니버시티


한국의 8학군과 미국의 8학군

글쓴이 코포에듀 등록일 10-05-02 21:28
조회 9,798
     우리나라에는 약 40년 전에도 “입시 지옥”이라는 표현이 있었습니다. 40년 전에는 고등학교 대학교는 물론 중학교에도 시험을 치르고 입학을 해야 했기 때문이었습니다. 경기중학교, 서울중학교, 경복중학교, 경기여중, 이화여중, 숙명여중 등에 진학하기 위해 초등학생 (당시에는 국민학생) 들이 밤 늦게까지 과외 공부에 시달려야 했습니다. 요즘 들어서는 “강남 8학군”이라는 말이 유행 했습니다. 8학군에 진입해야 우수한 고등학교를 통해 명문 대학교에 입학할 수 있기 때문에 이사철이 되면 강남 8학군의 집 값이 들썩거리곤 했습니다.

    ""http://image.koreaportal.com/files/us/education/university/Untitled-1(2).gif" width="300" />

                                              <토마스제퍼슨 과학고>



    강남의 8학군이 미국에도 있어



    이런 기형적인 교육열은 우리나라에만 해당되는 특수한 현상이라고 인식하지만 미국에도 8학군이 있습니다. 미국에 이민간 교포들은 명문 학군에 거주하려고 노력하는데, Washington DC 근처 Virginia 주의 Alexandria와 Fairfax County가 그 대표적인 곳 중에 하나라고 할 수 있습니다. 교포들이 많이 사는 LA나 뉴저지주 등에는 이런 동네들이 있지요. Manhattan에서도 이런 명문 학군이 있어서 학교 가까이 이사를 하기도 하고 명문 유치원에 입학하기 위해 아기가 태어나자 마자 Waiting List에 이름을 올립니다.



     



    Alexandria나 Fairfax County가 미국의 8학군으로 등극하게 된 것은 이 지역에서는 초등학교 3학년부터 Gifted/Talented 교육을 실시하기 때문이고, 전 미국 지역 중 최고의 공립학교라고 일컬어 지는 Thomas Jefferson High School for Science & Technology (TJHSST) 가 위치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TJHSST는 Fairfax County Public Schools에서 운영하는데 Fairfax County와 주변 지역 학생들에게 개방하고 있습니다. TJHSST는 2007년과 2008년 연달아 US News & World Report에서 발표하는 Best High School 랭킹 1위를 차지한 바 있습니다.



     



    Alexandria 나 Fairfax, McLean 등지의 교육열은 DC의 생활권에 있는 고위 공직자나 공무원들이 거주하기 때문에 그들의 경제 수준과 교육 수준이 높은 이유와 무관하지 않습니다. 또한 Fairfax County에서 교육비에 대한 지원이 막강하다는 이유도 있을 것입니다. 



     





    대단한 한국인들은 미국에도 한국식 입시 학원 열어



    Fairfax가 이름을 떨치다 보니 교육열 높은 한국인들이 이주하게 되었고, 미국의 그 어디에서도 찾아 보기 힘든 한국식 입시 학원이 출현하게 되었습니다. 미국에는 한국식의 Test Prep 학원이 맹위를 떨치지 않았었습니다. 그러나 한국 교포가 거주하는 지역에는 강남의 대치동을 방불케 하는 입시학원들이 자리잡고 있고, 미술 대학 입학을 위한 미술 학원들이 즐비하며, 학생들의 학과 공부에서 대학 입학 에세이 작성 등까지 모든 학업 관리를 해준다는 교육 컨설팅 업체들도 난립하고 있습니다. Fairfax가 최고의 학군이 되고 미국의 강남 8학군으로 이름을 떨치게 된 이유는 우리 교포들의 못 말리는 교육열이 일조를 했다는 생각이 들어 씁쓸하기도 합니다.



     





    미국 부모의 교육열은 자녀의 수준이나 욕구 특성에 부합하는 교육 제공하기 위한 것



    그러나 미국 8학군 부모들의 교육열은 한국식의 입시 교육열이라기 보다는 철저하게 자신의 자녀의 수준이나 욕구, 특성에 적합한 교육을 제공하는 데 열정을 바친다고 보여 집니다. 학과 공부를 위해 명문 대학 입학을 위해 연연해 하는 것이 아니라, 예능이나 체육에서의 특기 교육에서 맹렬한 교육열을 보입니다. 그래서 우리나라에서는 부모의 교육열이라는 표현에서 무언가 비뚤어진 부정적인 느낌을 받게 됩니다만, 미국에서의 교육열이라는 표현은 긍정적인 뉘앙스를 풍깁니다. 입시 위주의 몰입식 교육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전인적인 인성 교육을 위한 예체능 등의 특별 활동 교육의 의미로 사용되기 때문입니다.



     





    미국에서 교육열이 없는 부모는 자녀에 무관심하다는 비난 받아.



    오히려 미국에서는 부모가 교육에 열성적이지 않으면 자녀에 무관심하다는 비난을 받습니다.부모의 교육열은 명문 대학 입학을 위한 입시 문제에 반영되는 것이 아니라, 학교로부터 올바른 교육을 제공받고자 하여 PTA (Parent-Teacher Association)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학교 행사에 기여하고 자원 봉사 활동을 함으로써 자녀 교육에 도움이 되고자 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이제 2학 기가 시작되어 수능이 가까워 짐에 따라 입학사정관 제도를 채택하는 대학이 늘어 나고 특목고 등의 입시 요강에 변화가 생겨 특목고 입시나 대학 입학에 대한 관심이 더욱 지대해지면 강남은 또 한 차례 못 말리는 교육열로 몸살을 앓게 될 것입니다. 또한 학파라치들의 활약도 날개를 펼칠 거구요.



     



    강남에서도 Fairfax Alexandria 등지의 미국의 8학군에서 불고 있는 교육열에 대하여 한 번쯤 생각해 봤으면 좋겠습니다. 단순히 입시를 위한 교육열이 아니고 우리 아이 입신양명을 위해 이악스럽게 맹렬을 떨치는 교육열이 아니라, 우리 아이 전인적인 인성교육을 위한 전방위적인 교육에 유념하며 올바른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부모 자신이 관심을 갖고 자발적으로 학교 일에 참여하고 우리 아이만이 아니라 모든 아이들을 위한 진정한 교육열을 펼쳤으면 좋겠습니다.



     





    http://www.seqgroup.com/">www.seqgroup.com color="#000000"> / http://www.goboardingschool.com/">www.goboardingschool.com





    Copyright © 2014 코리아포탈 Korea Portal 교육 Education. All rights reserved.
    Reproduction in whole or in part without permission is prohibited.